청결(淸潔)한 습관과 물이 중요하다- (냉대하)

냉대하2

냉대하증이란? 여성의 생식기를 촉촉하게 해주는 생리적 분비물인 ‘냉’의 양이 갑자기 증가하는 현상이 바로 냉대하증입니다. 냉은 질을 보호가기 위해 분비되며 일정한 산도를 유지해주고 외부 미생물이 병변을 일으키지 못하도록 막아주는 역할을 합니다.

냉이란 질 분비물을 이르는 말로, 냉이 많을 경우 대하증이라고 하기도합니다. 냉은 여성에게 나타나는 정상적인 생리적 현상이며, 개인에 따라 다르게 나타납니다. 생리적인 냉은 대게 에스트로겐 자극에 의해 나타나며, 질 내 환경의 화학적 균형을 맞추려는 현상으로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개인에 있어 냉의 양상이 달라지는 이유는 주로 감염, 악성 질환, 호르몬변화 때문입니다.

twi001t1514158

그 성분은 주로 외음부에 있는 피지선, 땀, 바르톨린선에서 분비되는 점액, 자궁경부에서 소량 나오는 점액 등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이 분비물은 월경 주기에 따라서 약간씩 그 점액 정도가 달라지기도 하는데, 배란기 즈음에는 좀 더 끈적거리기도 합니다. 정상적인 경우는 점막에서 자체의 분비물이 나오지만 생식기 밖으로 흘러 나오지는 않습니다. 그런데 이 분비물 양이 많아지거나 생식기 내부가 병적인 상황이 되면 밖으로 나오게 되는데, 이것을 냉증 또는 대하증이라고 합니다.

병 때문에 생기는 냉은 매우 다양한 원인에 의해서 생기고, 그 증상도 다양하여 질 분비물 증상만으로는 어떠한 질병인지 진단하기 힘듭니다. 냉은 질이나 자궁경부에 염증이 있는 경우에 많이 생기며, 세균성질염의 경우 질 분비물은 누런색이나 회색을 띠고 생선 냄새가 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트리코모나스 감염에 의한 질 분비물은 양이 매우 많고 악취가 나며 종종 외음부 가려움을 동반합니다. 칸디다 감염증인 경우는 질 분비물이 흰색을 띠고 질 주위가 가렵거나 따가운 증상이 함께 생깁니다.

Old bike and basket of flowers

냉대하 자체는 해가 없지만 냉대하로 더러워진 외음부에 세균이 번식해서 외음염을 일으키기 쉽습니다. 또한 질염이나 방광염을 일으키기도 합니다. 외음부를 청결하게 유지하기 위해서는 속옷을 자주 갈아입고 매일 샤워를 해야 합니다.

여성질환으로 고민하고 계시다면 빠르고 안전한 치료를 위해 증상과 유형을 확인하여 자신에게 적합한 치료방법을 알아봐야 합니다.
우먼피어리스의 다양한 솔루션을 바탕으로 고객님의 현재상황을 정확하게 분석, 최적화된프로그램으로 1:1책임관리 해드리고 있습니다. 질수축, 질건조, 성교통, 요실금, 불감증,오르가즘, 흥분장애, 냉대하, 악취 등 우먼피어리스에서 수술없이 치료가 가능합니다.하루 10분 투자로 혈액순환으로 신체의 변화시키기 때문에 안전하고 수술이 아닌 호르몬의 변화를 통해 신체 스스로 변화 합니다. 여성의 68%가 성적인 고민들을 하고 계십니다. 우먼피어리스는 고객님의 성고민 해결은 물론 당당한 여자로 거듭나도록 도와드리겠습니다.

편집자 – 깡지